[엄마와 함께 읽는 책] "십 대를 위한 동화 속 젠더 이야기" 입니다.
상태바
[엄마와 함께 읽는 책] "십 대를 위한 동화 속 젠더 이야기" 입니다.
  • 백상훈 기자
  • 승인 2019.12.21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지 = 십 대를 위한 동화 속 젠더 이야기 표지
이미지 = 십 대를 위한 동화 속 젠더 이야기 표지

[우먼포스트] 백상훈 기자 = ‘공주’ 말고 ‘나답게’, ‘왕자’ 말고 ‘나답게’ 살아가는 주인공을 찾아 학교 선생님인 저자와 10대들이 편지를 주고받는다.

동화책에 남자와 여자에 대한 고정관념과 편견이 스며들어 있다면 어떠할까? 그로 인해 우리도 모르는 새에 잘못된 성 고정관념을 익히게 된다면 어떨까? 동화에서 은연중에 강조하는 여성스러움, 남성다움을 ‘교훈’이라 믿고 그대로 자란다면 우리는 어느새 ‘진짜 나다움’을 잃어버리게 되지는 않을까?

『십 대를 위한 동화 속 젠더 이야기』는 우리가 아주 어릴 적부터 쉽게 접하는 친근한 동화 이야기 속에 스며든 잘못된 성 고정관념과 편견에 대해 찾아보고, 이에 대한 의미 있는 질문을 던지며 젠더에 대해 알아보는 책이다. 오늘날 전형적이고 안정적이라 믿었던 생활 속 젠더 디폴트에 대해서도 제대로 살펴보는 책이다. 재미있는 동화 속 주인공이 되어 이야기 여행을 떠나는 듯한 즐거움을 얻으며 젠더에 대한 이해와 정보를 얻도록 도와준다. 젠더, 양성평등, 페미니즘처럼 왠지 어려울 것 같은 내용도 쉽고 재미있게 전달하며 한층 친근하게 ‘젠더’에 대해 살펴보게 돕는다. 그 바탕에는 동화, 즉 ‘이야기’가 있다. 이야기가 지닌 힘으로 동화 속 주인공과 오늘날의 나와의 연결고리를 재미있게 찾도록 도와주는 젠더 인문학책이다.
 

※[엄마와 함께 읽는 책] 코너는 스마트폰으로 인해 아이들의 독서가 현져하게 줄고있는 우려스러운 현실을 직시하고 아이들의 독서습관과 더불어 가족이 함께 책읽기를 즐기는 가족문화로 만들자는 취지로 우먼포스트가 기획한 코너입니다. 본 기사는 국립 어린이청소년 도서관 사서들이 추천하는 책과 다양한 추천 도서를 정리하여 매주 토요일 또는 추천할 만한 책을 발견했을 때 게재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