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깨알정보:팁] 설 연휴 유용한 꿀팁, 통행료 면제·무료 공공주차장 등
상태바
[깨알정보:팁] 설 연휴 유용한 꿀팁, 통행료 면제·무료 공공주차장 등
  • 최정범 기자
  • 승인 2020.01.21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포스트] 최정범 기자 = 설 연휴 기간 공공기관과 각 지자체 등에서 다양한 서비스가 진행된다.

공공기관 주차장과 문화시설 무료 개방, 고속도로 통행료 면제, 역귀성 고객의 KTX 이용료 최대 40% 할인구매, 주요 휴게소 등에 은행 이동점포에서 신권 교환, ATM을 통한 현금 입출금, 계좌 이체 등 다양한 금융서비스 제공 등이 있다.

이미지 = 설 연휴 알아두면 유용한 꿀팁 정보 / 정부부처 종합
이미지 = 설 연휴 알아두면 유용한 꿀팁 정보 / 정부부처 종합

◆ 전통시장 온라인 쇼핑몰 최대 50% 할인
우체국쇼핑, 온누리전통시장, 온누리팔도시장 등 6개 전통시장 온라인 쇼핑몰에서 1월 동안 선물 세트, 지역특산품 등을 최대 50% 할인중이다. 정부와 생산자단체 등이 참여하는 직거래장터에서 농축산물 등을 5~50%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전통시장 상품권의 개인 구매 한도는 1~2월에 한시적으로 월 30만원에서 70만원으로 오른다. 모바일 전통시장상품권의 경우 7천억원 한도 소진까지 할인율을 5%에서 10%로 올린다.

여기에 530여개 전통시장 주변도로에 2시간 무료 주차까지!

◆ 전국 고속도로 통행료 면제, 공공 주차장 무료

사진 / Pixabay
사진 / Pixabay

설 연휴기간인 24일부터 26일까지 3일간 전국 고속도로 통행료가 없다. 또 명절 기간에 KTX를 타고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가면 티켓값을 30∼40% 할인 혜택을 준다.

지방자치단체와 공공기관, 관공서 주차장은 연휴기간 무료로 개방된다. 공공데이터포털(data.go.kr)에서 목적지 주변의 무료 주차장을 확인할 수 있다. 

연휴 기간(23~27일) 동안 열차와 고속·시외버스, 항공기, 연안여객선은 최대한 증편해 운영되며, 고속도로와 국도를 임시·조기 개통하고 갓길 차로도 한시적으로 운영한다.  

◆ 문화시설(궁·능, 유적기관) 무료 개방
연휴 기간 경복궁, 창덕궁 등 21개 궁·능과 유적기관(현충사·세종대왕유적·칠백의총·만인의총)과 같은 국립박물관 등 문화관련 기관 시설이 무료로 개방된다. 

국립현대미술관, 국립중앙과학관 유료전시관, 국립과학관 상설전시관에 이어, 북한산·지리산 등에 있는 국립공원 생태탐방원에서 진행되는 생태관광 프로그램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연휴기간 동안 서울 뿐 아니라 전국적으로 민속놀이와 전통음식 등을 체험할 수 있는 행사가 진행되며, 국립중앙극장에서 마당놀이와 국립국악원 4곳에서는 설맞이 국악공연 등을 개최한다. 여수 세계박람회장에서 전통놀이 체험장을 국립해양박물관에서는 해양특선영화가 상영된다.

◇ 47개 은행 이동점포·탄력점포 운영
연휴기간 기차역·고속도로 휴게소 등에서는 14개의 은행 이동점포를 열고 고객에게 입·출금 및 신권 교환 등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농협은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 경부고속도로 망향휴게소(부산방향)에서, 신한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서해안 고속도로 화성휴게소(목포방향), 우리은행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영동고속도로 여주휴게소(강릉방향)에서 각각 이동점포를 운영한다.

또한 주요 역사, 공항, 외국인 근로자 밀집지역에서는 33개 은행 탄력점포를 열어 고객에게 입출금, 송금 및 환전 서비스를 제공한다.

SC 제일은행은 대구 신세계점과 이마트 동탄점 등에서 신규상담 및 ATM업무를, 기업은행은 안산외환송금센터 출장소에서 ATM 운영과 수신, 외환, 카드 서비스를 제공한다.

 

※ 본 기사는 우먼포스트의 독자들을 위해 삶의 지혜가 되는 정부와 지자체 정책과 제도, 규제, 생활정보 등을 알기 쉽고 이해하기 쉽게 정리한 기획기사입니다. 따라서 사실로 판명되지 않은 정보 등에 대해서는 작성하지 않는 것을 원칙으로 합니다. ※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