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필품 담은 ‘탁트인 마음상자’ 영등포구가 950가구에 전달
상태바
생필품 담은 ‘탁트인 마음상자’ 영등포구가 950가구에 전달
  • 박준호 SNS 전문기자
  • 승인 2020.03.14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약계층 950가구에 전달, 가구당 1박스 지원, 동주민센터․노인복지센터․쪽방상담소 등 배부
마스크, 손 세정제, 손 소독제 등 위생용품 및 쌀, 라면, 밑반찬 등 식료품 담겨
KDB산업은행, AIG손해보험 등 6개 기업 약 2천만원 후원 및 제작 동참
사진 = 탁트인 마음상자 950가구 지원 / 영등포구청
사진 = 탁트인 마음상자 950가구 지원 / 영등포구청

[우먼포스트] 박준호 SNS 전문기자 =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가 코로나19의 장기화에 따라 취약계층 950가구에 위생용품과 식료품이 담긴 ‘탁트인 마음상자’를 전달한다. 

전국적으로 복지관, 무료급식소 등이 운영을 잠정 중단하며 감염 확산 최소화 조치를 이어가고 있어 취약계층은 위생 및 끼니 걱정에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다. 

이에 구는 지역 내 도움이 필요한 주민 950가구에 생필품이 담긴 ‘탁트인 마음상자’를 지원하며 지역사회에 훈훈함을 더하는 것이다. 

구 자원봉사캠프 및 자원봉사연합회 회원 20여 명은 12일(목) 생필품을 상자에 담아 포장하는 작업에 임했다. 

이날 봉사에 함께한 정영숙 영등포구 자원봉사연합회 회장은 “1997년부터 24년째 지역을 위해 봉사하며 보람을 느끼고 있다”라며 “모두가 어려운 이때, 구민으로써 이웃에게 힘을 보탤 수 있어 기쁘다”라고 전했다. 

또한 KDB산업은행, AIG손해보험, 코레일유통 경인본부 등 6개 기업이 2천만 원 가량의 후원과 함께 탁트인 마음상자 제작에 동참했다. 

구는 완성된 탁트인 마음상자 950개를 12일부터 동주민센터, 지역아동센터 17개소, 영등포노인복지센터, 쪽방상담소 등에 순차적으로 배분하며 취약계층에 전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