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소득 아동에게 DIY장난감 지원하는 종로구
상태바
저소득 아동에게 DIY장난감 지원하는 종로구
  • 박준호 SNS 전문기자
  • 승인 2020.03.13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Hans Braxmeier in Pixabay
사진 / Hans Braxmeier in Pixabay

[우먼포스트] 박준호 SNS 전문기자 = 종로구(구청장 김영종)는 최근 전 세계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 감염증으로 가정에서 보내는 시간이 많아진 아동들을 위해 「D.I.Y. 부모와 함께하는 가정 놀이터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사업은 초등학교 개학 연기 및 아동시설, 보육시설 휴원 등으로 가정에서 머물러야 하는 저소득 아동을 위한 정서·행동서비스 지원 대책의 일환이다.
 
이를 위해 구는 드림스타트 사례관리 아동 중 기초생활보장 및 차상위계층 등에 속하는 법정저소득층 아동 150여명을 선정하였다. 해당 아동들에게는 각 연령에 맞는 ‘사운드북’, ‘어린이 젠가’, ‘직소 퍼즐’, ‘조립완구’ 등의 다양한 놀잇감 세트를 오는 3월 16일부터 배송하고 집에서도 얼마든지 재미있게 놀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뿐만 아니라 코로나19 감염증 예방을 위해 사례관리사를 통해 아동들의 건강 상태를 전화로 매일 확인하며 감염예방수칙을 전달하여 언제 어떻게 닥칠지 모르는 비상상황에도 면밀히 대처하고 있다.
 
한편 이번 사업을 위해 성금을 기탁한 SGI서울보증보험(대표 김상택)은 1998년 대한보증보험과 한국보증보험의 합병으로 출범한 국내 최대 규모의 보증기관으로 지난 2012년부터 관내 어려운 구민들을 위해 매해 지속적인 나눔과 후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그간 SGI서울보증보험의 후원 아래 종로구 드림스타트 아동들은 ‘신나는 토요일 주말 프로그램’에 참여하여 다양한 문화 활동에 참여하고, 작년 가을에는 1박2일 힐링캠프를 떠나 가족의 소중함을 깨닫는 시간 역시 가졌다. 이밖에도 올해 초에는 코로나19 감염증 예방을 위해 아동용 마스크와 손세정제, 손소독제 등을 지원하는 등 지역 아동들의 든든한 후원자 역할을 해주고 있다.
 
김영종 구청장은 “어려운 형편의 지역 주민들을 위해 그간 아낌없는 나눔을 베풀어 준 SGI서울보증보험에게 깊은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면서 “아동친화도시 종로구는 앞으로도 취약계층 아동의 건강한 성장과 발달을 지원코자 드림스타트 사업을 꾸준히 추진하고, 코로나19 확산에 대비한 내실 있는 정책을 추진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