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KB 영세소상공인 이차보전 프로그램 협약 대출’ 출시
상태바
KB국민은행, ‘KB 영세소상공인 이차보전 프로그램 협약 대출’ 출시
  • 김준원 기자
  • 승인 2020.03.30 1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지 / Pixabay
이미지 / Pixabay

[우먼포스트] 김준원 기자 = 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 금융지원을 위해 ‘KB 영세소상공인 이차보전 프로그램 협약 대출’을 4월 1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 대출은 신용대출이며 정부의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민생·금융안정 패키지 프로그램’의 하나로 시행된다. 지원대상은 최근 코로나19로 직·간접적 피해를 입은 연 매출 5억원 이하의 KB국민은행 자체 신용등급 1~3등급(BBB 이상)인 소상공인이다. 신용대출 한도는 3000만원 이내이며 대출 기간은 1년 이내, 적용금리는 연 1.5%로 중도상환수수료는 면제된다.

특히 이번 대출은 기업인터넷뱅킹을 통해서 접수가 가능하다. KB국민은행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의 적극적인 실천과 영업점 대기시간 축소, 고객 편의 제공 차원에서 비대면 접수가 가능하도록 했다. 또한 고령자나 법인사업자의 경우 국민은행 영업점을 통해서도 신청할 수 있다.

KB국민은행은 이번 이차보전 협약 대출을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영세 소상공인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피해기업이 빠른 시일 안에 정상화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