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깨알정보:정책] 긴급재난지원금 온라인 신청 방법 및 사용처
상태바
[깨알정보:정책] 긴급재난지원금 온라인 신청 방법 및 사용처
  • 김준원 기자
  • 승인 2020.05.12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지 = 우리카드사를 통한 재난지원금 신청결과 화면 / 최정아 기자
이미지 = 핸드폰으로 우리카드사에서 긴급재난지원금 신청결과 화면 / 최정아 기자
이미지 =긴급재난지원금 사용처 / 행정안전부 

[우먼포스트] 김준원 기자 = 신용카드나 체크카드 충전 방식의 긴급재난지원금 온라인 신청이 오늘부터 시작됐다. 

유의해야 할 점은? 어디에서 사용할 수 있을까?

먼저 신용카드나 체크카드 충전 방식의 긴급재난지원금은 신한, 국민, 삼성, 현대 롯데, 비씨, 하나, 우리, 농협카드 등 9개 카드사 홈페이지와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으로 신청할 수 있다. 다만, 씨티카드는 신청을 받지 않는다. 

세대주가 가구 단위로 신청할 수 있는데, 꼭 공인인증서가 필요한 건 아니다. 휴대전화와 카드번호로도 본인 인증을 할 수 있다. 

첫 5일 동안은 '마스크 5부제'처럼 '요일제'로 신청할 수 있고, 주말인 16일부터는 언제든지 가능하다. 18일부터는 카드사 은행창구를 방문해 신청할 수도 있다. 

충전금은 신청일로부터 약 이틀 후에 해당 카드에 지급되고, 평소처럼 카드로 결제하면 청구금액에서 자동 차감된다. 

카드 청구 할인이나 포인트 적립 등 기존 카드사 혜택도 그대로 받을 수 있다. 

지원금은 신용·체크카드 단말기가 있는 대부분 상점에서 사용할 수 있지만, 백화점과 대형마트, 온라인쇼핑몰, 유흥업소에서는 사용할 수 없다. 

골프장, 노래방 등 레저업종도 불가능하고, 교통, 통신비 등 자동이체도 제한된다. 

온라인 전자상거래와 함께 배달앱도 사용할 수 없는데, 배달앱으로 주문하고 받을 때 직접 결제하면 사용할 수 있다. 프랜차이즈 직영점은 본사가 있는 지역만 가능하다. 예를 들어 서울에 본사가 있는 카페나 음식점의 경우 서울시민은 사용할 수 있다. 

제한업종에서 사용할 경우에는 즉시 문자로 통보된다. 

사용 가능한 업종은 카드사별로 다를 수 있기 때문에 자세한 내용은 각 카드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본 기사는 우먼포스트의 독자들을 위해 삶의 지혜가 되는 정부와 지자체 정책과 제도, 규제, 생활정보 등을 알기 쉽고 이해하기 쉽게 정리한 기획기사입니다. 따라서 사실로 판명되지 않은 정보 등에 대해서는 작성하지 않는 것을 원칙으로 합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