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가수협회 안산지부 2020년 6월 정기음악회] 임희종 -안동역에서
상태바
[대한가수협회 안산지부 2020년 6월 정기음악회] 임희종 -안동역에서
  • 유경미 기자
  • 승인 2020.06.28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가수협회 안산지부 지부장 임희종
대한가수협회 안산지부 지부장 임희종

 

 

 

[우먼포스트] 유경미 기자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 (코로나19)로 전 세계 모든 이들이 힘든 시간을 겪고 있고 국내 확진자가 많았던 6월

코로나 19로 소원해졌던 가요계가 "생활속 거리두기"가 계속되던 지난 6월 23일 대한가수협회 안산지부 회원들이 6월 정기음악회를 마련했다.

지역내 공연 및 기부문화 활성화 사업으로 문톡TV와 사)대한가수협회 안산지부 그리고 우먼포스트의 공동사업으로 진행되고 정기음악회는 코로나19로 인해 공연과 행사가 취소되어 많은 가수분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도 많은 가수분들이 참여해 호응을 얻었다.

이번 6월 정기음악회가 뜻 깊은 공연이었다 라고 말할수 있는건 지방에서 올라와 주신 분들이 많았고 새로 가입된 분들이 많아 더욱더 활기를 되찾았고 코로나 대비를 위해 지난달과 마찬가지로 6월 정기음악회도 방문록을 남기고 스스로 열도 재고 문톡TV 에서는 개인의 마스크와 개인전용 마이크 커버와 손소독제를 비치하는등  만반의 준비를 하며 조심스럽게 정기음악회를 진행했으며 아무탈 없이 잘 마무리가 되어 더욱더 갚진 시간들이었다.

 

가수 임희종 그를 칭하는 이름은 많다. 작곡가, 작사가, 편곡가, 대한가수협회 안산지부장, 문톡TV 대표 등 몸은 하나 인데 하는일이 왜 이리 많은지 하루가 짧다는 그는 요즘 협회가수와 동료가수의 홍보에 더 많은 시간을 보내고 있다. 발라드의 감성을 가지고 트로트를 쓰기 쉽지 않다던 예전의 그는 요즘 트로트곡 쓰는게 재미 있어졌다고 한다. 현재 한솔미의 신곡 "장미빛 시절은 가고" 조아랑 "벤치에 피어난 사랑" 박달재 " 추억의 마포나루" 강민구 "자야자야" 정미라 "당신만 보이는 사랑" 등 트로트곡 위주의  작곡에 열정을 쏟아내고 있다. 
 

 

)대한가수협회 안산지부와 우먼포스트에서는 더 많은 가수들과 지역주민이 함께하는 자리로 거듭나기를 기대해본다.

 

[정기음악회]는 우먼포스트와 극동경제신문이 후원하는 '온누리 아리랑 콘서트'와 함께 '문화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대중가요를 발전시키고자 문톡TV와 사)대한가수협회 안산지부 임희종 지부장이 기획하고 진행하는 공연입니다.본 기사는 무대위의 공연자들의 발전을 위해 게재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