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깨알정보:정책] 금천구, 한부모가족 주거안정 지원
상태바
[깨알정보:정책] 금천구, 한부모가족 주거안정 지원
  • 박준호 SNS 전문기자
  • 승인 2020.08.27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천구, 한부모가족 맞춤형주택 잔여 11세대 입주 대상자 모집
서울시 거주, 무주택세대구성원, 만18세 이하 자녀가 있는 한부모가족
임대료 주변시세 50%, 입주자격 유지 시 최대 8년 거주 가능
9월 7일(월) ~ 9월 11일(금) 구청 7층 통합복지상담실에 방문신청

[우먼포스트] 박준호 SNS 전문기자 =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한부모가족주택 잔여세대 입주자를 9월 7일(월)부터 9월 11일(금)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한부모가족 주택은 무주택 한부모가족의 주거안정을 위해 구가 서울시, SH(서울도시주택공사)와 협업해 금천구 가산동에 마련한 소셜믹스형 공공원룸주택이다. 지하층에는 주민공동시설과 주차장이 있고, 지상2층부터 5층까지 3세대씩 거주하는 형태다.

이번에 모집하는 한부모가족주택 잔여세대는 총 11세대로, 임대료는 주변시세의 50%수준이며, 기본 임대기간 2년, 입주자격 유지시 최대 8년까지 거주가 가능하다.

모집 대상자는 모집공고일(8월 24일) 기준, 서울시에 주민등록이 되어있으며, 만 18세 이하 자녀가 있는 한부모가정이다. 세대원 전원 무주택자이고, 전년도 도시근로자 월평균소득 70%이하이어야 한다. 전년도 도시근로자 월평균소득 70%이하는 2인 가구 기준 3,065,866원 이하, 3인 가구 기준 3,938,828원 이하다.

구는 9월 3일(목)과 4일(금)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주택을 공개, 입주 희망자는 주택을 직접 확인한 후 신청 가능하다.

구는 신청자를 대상으로 실태조사를 거친 후 최종 입주자를 2020년 12월 4일(금) 발표할 예정이며, 12월 10일(목) 호실추첨과 공동체교육을 실시한다. 입주자는 12월말 SH공사와 계약을 체결하고 2021년 2월 25일까지 입주하게 된다.

입주자는 공동체주택 특성에 맞게 관리규약을 준수하고 공동체프로그램 참여에 동의해야한다. SH공사 공동체코디네이터가 입주민들이 공동체역량을 키울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입주희망자는 신분증, 자산보유사실확인서 등 구비서류를 지참해 구청 7층 통합복지상담실에 방문신청하면 된다. 입주 자격요건, 임대료 등 자세한 내용은 금천구청 홈페이지(www.geumcheon.go.kr) ‘고시ㆍ공고’, SH공사 홈페이지(www.i-sh.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 본 기사는 우먼포스트의 독자들을 위해 삶의 지혜가 되는 정부와 지자체 정책과 제도, 규제, 생활정보 등을 알기 쉽고 이해하기 쉽게 정리한 기획기사입니다. 따라서 사실로 판명되지 않은 정보 등에 대해서는 작성하지 않는 것을 원칙으로 합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