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직업능력개발원 “음주와 흡연, 대학 졸업생 임금 상승에 부정적 영향”
상태바
한국직업능력개발원 “음주와 흡연, 대학 졸업생 임금 상승에 부정적 영향”
  • 김용찬 기자
  • 승인 2020.09.29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픽사베이
사진/픽사베이

[우먼포스트] 김용찬  기자 = 한국직업능력개발원(원장 나영선)은 ‘KRIVET Issue Brief’ 제194호 ‘대학 졸업 취업자의 음주와 흡연이 임금수준에 미치는 영향’을 발표했다.

한국직업능력개발원 발표에 따르면 대학 졸업 임금근로자는 월 평균 226만원 급여를 받고 있으며, 여자 졸업생은 남자 졸업생의 84.0% 수준이고 서울권 소재 대학 졸업생의 월평균 급여가 가장 높았다.

회귀분석결과 다른 조건이 같다면, 술을 주 3회~4회 이상 마시는 경우 임금수준이 평균 5.6% 이상 높고, 담배를 하루에 21개 이상 피우면 3.5% 이상 높았다.

이번 발표를 통해 "관계중심의 노동시장 체제를 생산성 중심으로 개편하고, 음주·흡연에 대한 적절한 세금부과로 경제적인 이익을 상쇄할 수준의 소비억제 방안의 도입이 제기된다."는 의견이 제시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