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 ‘해태어린이공원’ 창의어린이놀이터 조성
상태바
금천구, ‘해태어린이공원’ 창의어린이놀이터 조성
  • 박준호 SNS 전문기자
  • 승인 2020.11.04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린이 관심을 유도할 수 있는 짚라인, 잔디마운딩, 물놀이공간 등 설치
순환산책로 조성, 운동기구 재배치로 공원이용 편의 증진
주민의견을 통해 여러세대가 함께 이용할 수 있는 공원으로 탈바꿈

[우먼포스트] 박준호 SNS 전문기자 = 금천구(구청장 유성훈)는 해태어린이공원(시흥1동871-24)내 창의어린이놀이터 조성공사에 착수, 연말까지 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창의어린이놀이터는 획일화된 놀이터가 아닌 다양한 놀이를 상상할 수 있는 색다른 공간으로 나무, 모래와 같은 자연소재를 사용하여 어린이의 창의력, 감수성, 모험심을 자극하는 놀이터이다.

1980년 조성된 해태어린이공원은 현재 넓은 면적에 비해 활용되지 않는 공간이 많고, 조합놀이대, 지압길, 파고라 등 시설이 낡아 사실상 공원 이용도가 낮은 편이다. 또, 노후한 담장이 공원을 둘러싸고 있어 주변경관을 해치고 있다.

이에 구는 지난해 시비 2억 5천여 원을 지원받아 해태어린이공원 창의어린이놀이터 조성사업에 착수, 주민워크숍과 디자인 자문 등을 거쳐 창의놀이터 디자인 계획안을 확정했다.

계획안에 따르면 여름철 아이들이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공원 중앙부에 물놀이 공간을 조성한다. 그 주변에 천연잔디 마운딩, 모래놀이터를 설치해 어린이들이 오감을 활용한 창의적인 놀이를 할 수 있도록 만든다.

나대지로 방치되어 있는 공원 내 화단은 제거하고, 어린이들의 관심과 모험심을 유도 할 수 있는 짚라인을 설치한다.  

또, 주민들이 산책을 즐길 수 있도록 순환 산책로를 조성하고, 흩어져 있는 운동기구를 한편으로 재배치해 여러 세대가 함께 이용할 수 있는 공원으로 탈바꿈 시킬 계획이다.

구는 연내 완공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동네 공원은 여러 세대가 함께 어울릴 수 있는 지역 공동체의 거점시설인 만큼, 공원 재조성 사업을 통해 어린이부터 어르신까지 누구나 함께 이용할 수 있는 열린 문화공간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지난해 서울시 창의어린이놀이터 대상지 공모 선정으로 올해 무궁화어린이공원과 해태어린이공원 창의어린이놀이터 조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2016년도 가산동 골말어린이공원, 17년도 시흥4동 효봉어린이공원, 19년도 시흥4동 삼성체육공원에 창의놀이터를 조성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