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이 만든 20년 함께 이룰 20년’
상태바
‘같이 만든 20년 함께 이룰 20년’
  • 김용찬 기자
  • 승인 2021.01.28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가족부 20주년 여성신년인사회 비대면 개최
사진 = 여성 가족부
사진 = 여성 가족부

[우먼포스트] 김용찬 기자 = 여성가족부(장관 정영애)와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원장 나윤경)은 1월 28일(목) 오후 3시, 백범김구기념관(서울 용산구)에서 여성가족부 출범 20주년과 2021년 새해를 맞이하여 ‘2021년 여성신년인사회’를 비대면으로 개최한다.

사진 = 여성 가족부
사진 = 여성 가족부

여성가족부 출범 20주년(1.29.)을 즈음하여 개최되는 올해 신년인사회의 주제는 성평등 사회 조성을 위해 함께 노력한 지난날을 되돌아보고, 성평등 미래에 대한 기대를 듣는 ‘함께 만든 20년, 함께 이룰 20년’이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현장에는 주요인사 등 최소한의 인원만 참석하고, 여성가족부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실시간 중계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행사는 ‘축하 메시지 영상’으로 시작해 ‘인사말’, ‘여성가족부 20년 성과 및 비전’, ‘여성가족부를 향한 기대’ 순으로 진행된다.

국회의장, 국무총리, 국회 여성가족위원장과 여성 관련 단체, 언론, 법조, 국방 등 각계 인사들의 ‘축하 메시지’는 영상으로 송출된다.

‘여성가족부 20년 성과 및 비전’ 영상은 지난 20년간의 주요 성과와 성평등 사회 실현을 위해 앞으로 여성가족부가 나아갈 방향을 모색하는 내용을 전한다.

마지막 순서인 ‘여성가족부를 향한 기대’ 영상은 청년 세대 참여자들이 여성가족부에 바라는 소망을 전한다. 강미정 정치하는 엄마들 공동대표, 서승희 한국사이버성폭력 대응센터 대표, CBS의 “세상을 바꾸는 시간, 15분”에서 ‘독일인이 이야기하는 한국의 양성평등’을 강연한 다니엘 린데만, 성년의 날 기념 영상공모전에 입상한 정채린 학생 등이 출연한다.

정영애 여성가족부 장관은 “여성가족부 출범 이후 20년간 성평등 사회 실현을 위해 사회 각계에서 노력해 주신 많은 분들께 감사드린다.”라며 “20년 전 여성부 출범 당시의 기대와 지지를 되새겨 대한민국이 성평등 포용사회로 나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