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관협력 재기 프로젝트, '실패박람회'
상태바
민관협력 재기 프로젝트, '실패박람회'
  • 최정범 기자
  • 승인 2021.04.22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지=2021 실패박람회 민관협력 온라인 협약식 참여 안내

[우먼포스트] 최정범 기자 = 부산시, 대구시, 제주도 등 지자체 3곳과 신용보증기금, 대한민국 여성스타트업 포럼, 청년뜨락5959 등 공공·민간기관 14곳이 함께 모여 ‘2021 실패박람회’를 준비한다.

행정안전부(장관 전해철)는 오는 23일(금) 실패에 대한 범국민 인식 전환과 재도전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17개 참여기관과 온라인으로 업무 협약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2월 ‘2021 실패박람회’ 참여기관 선정을 위한 온라인 설명회를 개최하고, 수요 조사와 심의 절차를 통해 지자체 3곳과 공공·민간기관 14곳을 선정했다.

실패박람회는 실패의 경험을 사회적 자산화하고 지지와 격려 분위기를 확산하기 위한 국민 참여 프로그램으로, 2018년을 시작으로 올해 4회째를 맞이한다.

지난해부터 연중 운영방식으로 전환하고, 현장 수요를 바탕으로 참여기관을 선정해 지자체와 공공·민간기관 주도의 지역박람회와 자율기획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있다.

올해 ‘지역박람회’는 부산시, 대구시, 제주도 등 3개 지자체에서 진행되며, 지역별 추진위원회를 중심으로 시민들의 회복과 재도전 지원을 위한 특화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부산시 5~10월, 대구시 5~11월, 제주도 5~11월 캠페인, 숙의토론 등 개최 예정).

공공·민간기관 14곳은 대상별·분야별 ‘자율기획프로그램’을 운영하게 되며, 실패 경험의 자산화와 재도전 지원을 위한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연중 추진하게 된다.

‘2021 실패박람회’ 온라인 협약식은 디지털 시대에 발맞춰 블록체인 기술이 적용된 시스템을 통해 비대면 전자 서명으로 진행된다.

이날 협약식과 함께 화상회의 플랫폼을 활용해 17개 참여기관 관계자와 민간기획단 등이 참여하는 비대면 워크숍도 열린다.

이번 워크숍은 ‘2021 실패박람회’ 추진을 위해 참여기관의 사업을 공유하고, 상호협력을 위한 네트워크 형성을 위해 마련된 자리이다. 이번 협약식은 행정안전부 유튜브 채널에서 누구나 관람할 수 있다.

한편 행정안전부는 5월 말, ‘2021 실패박람회’ 선포식을 개최하고, 누구나 언제 어디서든 자유롭게 실패박람회에 참여할 수 있도록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개최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안내할 계획이다.

이재영 행정안전부 차관은 “지난해 코로나19라는 위기상황에서도 민관의 협력과 사회적 연대를 통해 서로 위로하고, 재도전을 격려하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다”며 “이번에 참여하는 17개 기관과 협업을 강화하고, 재도전 지원 민관협력 네트워크를 확대해 국민의 재도전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